티스토리 뷰

오늘 은 오랜만에 한강 마포대교 북단 으로 석양길 을 산책 후 마포동 우성아파트 후문길 로 오다

전에 한번 들렸던 마포동 맛집 솔잎식당에 들어가서 집에서 만든 청국장 을 먹어본다.

이집은 가격이 일단 싸다, 5천원 그리고 반찬은 골라서 적당히 먹는 셀프식 청국장 을 직접 만들어 끊여준다는 것.


Cheonggukjang (Korean pronunciation: [tɕʰʌŋɡuk̚tɕ͈aŋ]) is a fermented soybean paste used in Korean cuisine. It contains whole as well as ground soybeans.



하루하루 반찬이 약간씩 바꿔나 보다, 오늘은 고기는 없다고 한다






셀프 반창통 집게는 하나 골라서 먹는다 맛들은 짜지 않고 괜찬다

우리나라 음식 은 국이나 장이 짜면서도 반찬도 대체로 짜기 때문에  반찬은 약간 심심하니 만들어야

염분을 많이 섭취하지 않을거 같다.





밥알이 약간은 빛이 나보인다 괜찬다....





청국장이 나오기전 반찬및 이 계란후라이를 먹어본다. 필수적인 서비스 반찬인 모양











청국장이 나왔다 그리 크지 않은 그릇에 바글바글 끊어서 나온다.






한숫가락 떠 본다 콩이 많네요, 그리 청국장 냄새는 진동하지 않으면서 맛이 있네요.





청국장에 호박 색감이 잘어울립니다.





난 공기밥에 한숟가락 씩 청국장을 올려놓고 비벼 먹습니다, 











반찬들은 대채로 맛있어요.

















가격표를 줌으로 당겨 봅니다.  이집은 5자로 시작되는군요





가게는 그리 크지 않으나 주변에 단골손님으로 항상 사람은 끊이지 않는군요..

연탄난로가 인상적입니다,  주인 도 이 난로처럼 정감이 가는군요






가격이 싸면 착한가격!  맛도 괜찬아요 그리고 건강에 좋은거 같고





솔잎식당 이름도 풋풋하니 좋아 보입니다, 여기가 마포동인지 도화동인지 잘모르 겠네요

인터넷 검색으로는 지역정보가 안뜨네요






Korea foo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